티스토리 뷰

란도셀은 일본 초등학생 가방으로 초등학교 입학할때 구입해서 졸업때까지인 6학년까지 쓰는 가방입니다.

6년간 쓰는 가방이라 보증기간도 6년이고 그만큼 튼튼하게 만들어져있답니다.

최근들어서는 해외 유명 배우 및 패션 모델들이 이 가방을 일상생활에서 이용하면서 초등학생 가방이라는 이미지를 벗어나 

어린이, 어른 상관없이 세계적으로 더욱더 인기가 높아지고 있는 가방이랍니다.



가방 디자인, 색상도 다양해지면서 선택폭이 넓어지고 있는 편입니다.

최근 들어서는 세계적 스포츠용품 브랜드인 나이키, 아디다스, 퓨마에서도 가방을 제작을 하고 있답니다.






특히 초등학생들에게는 일본 축구 대표로고가 박혀져 있는 이 상품이 인기가 많을것 같아요.

란도셀 가방을 열어보면 이렇게 되어 있답니다.



생각보다 꽤 많은 양이 들어가고요.

꽤 알차게 꾸며져 있답니다.

다만, 위의 사진에도 가격이 보입니다만, 38,880엔!

약 38만원이네요.

저위의 아디다스나 나이키 브랜드의 란도셀의 판매가격이 약 6만엔입니다.

우리나라 돈으로 약 60만원입니다.

초등학생 가방으로는 너무 비싼 가격이죠?

3만엔(30만원)대의 가방도 있지만, 평균 6만엔(60만원)대의 가방이 가장 많은 듯해요.

이래서 일본 초등학생 명품 가방으로도 통하지요.



물론 여자아이들을 위한 하트모양이 박혀있는 이런 이쁜 란도셀 가방도 있답니다.

앞쪽만이 아닌 옆쪽도 이렇게 이쁘게 꾸며놨답니다.



이 란도셀 가방을 잠금장치는 앞쪽이 아니라

이렇게 아랫쪽에 있답니다.


그냥 겉모습만 봤을때에는 그냥 정면의 머버를 위로 올리면 되겠지 싶지만,

가방 아랫쪽에 잠금장치가 있어서 

아랫쪽에서 위로 올려야하는 스타일이랍니다.



그리고 안쪽의 디자인도 여자아이용 답게 아기자기하게 꾸며져 있답니다.

여자아이들이 좋아할만도 하겠죠?



예전의 란도셀은 A4사이즈가 들어가지 않았나봐요.

그래서 이 브랜드는 A4사이즈가 쏙~ 들어간다고 광고를 하고 있네요.

초등학생은 꼭 란도셀이어야 한다는 룰은 없는거 같은데,

그렇다고 일반 평범한 가방으로 가면 요즘 이지메 문제도 많이 있고 하니,

처음부터 그런 문제는 없애주는게 가장 좋은 듯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