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일본은 자전거 천국이라고 불리우는 나라입니다.
그만큼 자전거의 보급율이 높고, 그로 인해 자전거에 관한 제도도 잘 마련이 되어 있습니다.
이번에는 도쿄 지유가오카에서 발견한 신기방기한 자전거 입체 주륜장(자전거 주차장)에 대해 설명해드리겠습니다.



일본은 자전거를 구입할때 자전거 등록을 하고 등록증을 자전거에 붙여야 합니다.
우리나라에서 자동차를 구입하면 자동차 등록을 하듯이 일본에는 자전거 관리법에 의해 경찰서에 자전거 등록신고를 해야만 합니다.
자전거 등록은 수수료 500엔이 필요하고 경찰서나 가까운 코방(파출소) 혹은 자전거 판매소에서 자전거 등록을 할 수 있습니다.
우리나라는 자전거 등록이 없지요?
그래서 생소하실 수도 있지만 가끔 길에서 경찰이 검문을 하기도 합니다.
자전거 타고가는 사람 멈춰세우고 그 자전거 등록정보와 타고 있는 사람의 신분증을 대조하여 틀릴경우 훔친것으로 간주되어 경찰서행이 되기도 합니다.
즉, 친구 자전거도 함부로 타다가 걸리면 범죄가 됩니다.
그리고 자전거를 잃어버렸을때 도난 신고를 하면 한국에 비해 찾을 수 있는 확율도 높답니다.



자전거는 기본 1인승으로 2명이 타면 법에 어긋납니다. 그렇다고 바로 잡아가진 않고 첨엔 가벼운 주의만 주더군요.
아무대나 자전거를 세워두면 불법주차로 실어서 가기도 합니다.
자전거 등록이 되어 있기 때문에 해당 주인에게 벌금 우편이 날아간답니다.
그래서 유료 자전거 주차장이 아주 잘되어 있는데요.
보통 지상에 자전거를 세워두는 형태의 주륜장(자전거 주차장)이 많이 있습니다만, 도쿄 지유가오카에서 지하로 자동 주차를 해주는 입체 주륜장(자전거 주차장)를 발견하였습니다.



이곳이 바로 도쿄 지유가오카에 있는 자전거 입체 주륜장(자전거 주차장)입니다.
지상에 자전거를 주차하면 지저분해보이지만, 이렇게 지하로 자동으로 주차해주는 입체 주륜장(자전거 주차장)은 아주 깔끔한 이미지 입니다.



이곳 자전거 자동 입체 주륜장(자전거 주차장)의 이용상 주의사항에 대해 적혀있습니다.

1) 이용시간 : 오전 6시 ~ 오후 11시
2)이용요금
-. 일반 : 1개월 2600엔, 3개월 7800엔
-. 학생 : 1개월 1300엔, 3개월 3900엔

이곳 입체 주륜장(자전거 주차장)은 정액제입니다.
이용하기 위해서는 신청을 해야하고 신청을 하고 돈을 지불하면 주륜장(자전거 주차장) 이용카드를 발급해줍니다.
그 카드를 이용해서 주륜장(자전거 주차장)을 이용하게 됩니다.



입체 주륜장(자전거 주차장)의 사진입니다.
어수수한 일반 지상형 주륜장(자전거 주차장)에 비해 아주 깔끔하고 세련되어 보입니다.
입체 주륜장(자전거 주차장)에 대해 설명이 되어 있는 곳이 있었습니다.



이렇게 사진과 함께 설명이 아주 잘되어 있었습니다.



좁은 공간에 지하로 입체 주륜장을 만듦으로써 공간을 유용하게 관리를 할 수 있게 됩니다.



입체 주륜장 이용방법은 아주 간단했습니다.
주륜장에 자전거를 넣을때에는 자전거를 입구앞에 고정장치에 끼워넣은 후 주륜장 이용카드를 넣으면 자동으로 문이 열리고 자전거가 주륜장 안으로 들어가서 정해진 공간에 들어갑니다.
모든게 자동으로 이루어집니다.
주륜장에서 자전거를 뺄때에는 이용 카드를 넣으면 자동으로 자전거가 밖으로 나오는 타입입니다.



입체 주륜장(자전거 주차장)!
이곳에는 2개의 입체 주륜장이 있었습니다.
지상에 어수선하게 주차하는것보다 이렇게 입체 주륜장에 주차를 하니 주변이 아주 깔끔해보여서 좋았습니다.



일본을 거리를 걷다보면 깨끗하다고 느끼는 분들이 많으실꺼에요.
불법으로 여기저기 자전거가 세워져 있는 자전거가 적고, 이렇게 자전거 전용 주차장인 주륜장이 여기저기 많이 있다보니 정해진 공간에 주차하는 사람들이 늘어나다보니 이렇게 깔끔한 일본의 거리가 만들어지는것 같기도 합니다.
그리고 작은 땅덩어리에 이렇게 입체 주륜장으로 만듦으로써 공간을 효율적으로 이용을 하는것 같아 보이기에도 좋았습니다.
우리나라는 아직 자전거 등록에 대해 보편화 되어있지 않지만, 이부분은 언젠간 보고 배워야 하는 부분이지 않나 생각이 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