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한국에서는 본적이 없는 변기가 일본에는 있습니다.

일본여행에서도 호텔에 머무는 경우에도 이런 변기는 보기 힘든데요.

일본의 가정집에는 아직까지도 많이 이용하고 있는 변기인데요.

어떤 변기인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일단, 일본의 화장실 문화에 대해 잠시 알아보겠습니다.

일본의 가정집 혹은 아파트, 맨션, 원룸 등등에는 화장실과 욕실이 따로 만들어져 있는 곳이 많이 있습니다.

한국은 화장실과 욕실이 한곳에 다 있지만, 일본은 욕실과 화장실이 분리되어 있습니다.

물론, 화장실과 욕실이 한곳에 되어 있는 곳도 있습니다만,

대부분이 화장실 따로 욕실 따로 만들어지고 있답니다.



그래서 위의 사진과 같이 변기만 달랑 있는 화장실이 일본 가정집(주택), 아파트, 맨션, 원룸 등등에 이렇게 만들어 지고 있습니다.

그리고 이렇게 만들어지면서 우리나라와 다른 점이 있습니다.

우리나라는 욕실에 화장실이 있기때문에 물청소가 가능한데요.

일본은 화장실이 방처럼 꾸며져 있기 때문에 장판이나 나무바닥으로 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물청소가 불가능하답니다.

걸레로 닦아야 해요.

일단, 화장실이 분리되어 있으면 샤워할때 냄새가 안나서 좋긴한데,

화장실 청소할때에는 샤워기로 물청소 같은게 안되니 어떤면에서는 좋고 어떤면에서는 안좋고 그렇답니다.

하지만, 일본에 살면서 이용해보니 화장실과 욕실이 따로따로 되어 있는걸 선호하게 되더라고요.



그럼, 일본 화장실의 변기에는 어떤게 달려있는지 볼까요?

위의 몇몇 사진에도 다 달려있었지만, 변기의 물탱크 윗부분에 수도꼭지 같은게 달려있습니다.

요즘 짓는 집에도 이런 변기가 많이 설치되고 있답니다.

한국에서는 변기의 물탱크 위에 저런 수도꼭지가 달려있는건 본적이 없었거든요.

일본와서 처음 봤답니다.



이 수도꼭지 밑에는 구멍이 뚫려있습니다.

즉, 볼일을 보고 물을 내리면 저 수도꼭지에서 물이 나와서 저 구멍을 통해 물탱크에 물이 채워지는 구조입니다.



이렇게 물이 흘러나오는데요.

우리나라는 대부분이 물탱크 안에서 물이 채워지잖아요?

그런데 일본은 왜 이렇게 만들어놨을까?

이용하다보니 자연스럽게 알게된건데요.

물절약을 위한 하나의 방법입니다.

화장실을 이용후 손을 씻죠?

세면대에서 씻는게 아니라 물탱크로 채워지는 곳에 손을 씻으면 물절약이 되지 않겠냐는 아이디어로 만들어졌답니다.



최근에는 남자 소변기에도 손을 씻는 부분이 설치가 되고 있는 곳도 있답니다.

물절약도 되고 꽤 좋은 아이디어죠?

일본의 절약정신이 만들어낸 화장실의 아이디어!

꽤 괜찮은 아이디어인거 같아요.

댓글
댓글쓰기 폼